‘유희열 없는 스케치북’ 측이 브레이브걸스에 ‘곧 30인데 아줌마라 생각하느냐?’는 질문을 했다가 사과했다.

19일 ‘유희열 없는 스케치북’ 측이 브레이브걸스와 네티즌들에게 사과했다.

18일 유튜브 채널 KBS Kpop ‘유희열 없는 스케치북(유없스)’는 ‘롤린’으로 다시 돌아온 브레이브걸스에게 네티즌로 부터 받은 질문을 던졌다.

그러나 준비된 질문 중에는 ‘곧 30이신데 본인이 아줌마라고 생각하시나요?’, ‘결혼은 언제?’라는 무례한 질문이 더러 담겨 있어 논란을 빚었다.

‘곧 30이신데 본인이 아줌마라고 생각하시나요?’라는 질문을 받은 유나는 “저희 봐봐요. 어디가 아줌마야. 아줌마 아니에요”라고 답했다.

유정이 “아줌마가 어때서. 우리 엄마도 아줌마인데 청춘이야”라는 ‘애드립’을 하며 분위기를 무마시켰다.

네티즌들은 “요즘 30대를 아줌마라고 하는 건 시대 착오적인 발상”, “무례한 질문”이라며 비판의 목소리를 냈다.

이에 ‘유희열 없는 스케치북’ 측은 영상을 수정하고 사과문을 게재했다.

‘유희열 없는 스케치북’의 제작진들은 “이번 유없스 유튜브 콘텐츠 중 브레이브걸스 비하인드 콘텐츠로 인해 불편함을 느끼셨을 여러분들께 깊은 사과의 말씀 올립니다”라고 운을 뗐다.

제작진은 “이번 유튜브 비하인드 콘텐츠는 브레이브걸스 멤버들에게 궁금한 점을 인스타그램을 통해 질문을 받아 멤버들이 랜덤으로 질문을 읽고 대답하는 형식으로 제작되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허나 제작진의 미숙함으로 인해 불편한 질문이 포함된 채 제작 및 업로드되어 브레이브걸스를 사랑해 주시고 응원해 주시는 많은 분들께 불편과 실망을 끼쳐드렸습니다”라고 전했다.

‘유없스’ 측은 “많은 분들께 즐거움을 드리기 위해 제작되는 유튜브 콘텐츠가 불편함을 드려 정말 죄송합니다”라고 고개를 숙였다.

이하 ‘유희열 없는 스케치북’ 측 사과문 전문.

이번 유없스 유튜브 콘텐츠 중 브레이브걸스 비하인드 콘텐츠로 인해 불편함을 느끼셨을 여러분들께 깊은 사과의 말씀 올립니다.

이번 유튜브 비하인드 콘텐츠는 브레이브걸스 멤버들에게 궁금한 점을 인스타그램을 통해 질문을 받아 멤버들이 랜덤으로 질문을 읽고 대답하는 형식으로 제작되었습니다.

허나 제작진의 미숙함으로 인해 불편한 질문이 포함된 채 제작 및 업로드되어 브레이브걸스를 사랑해 주시고 응원해 주시는 많은 분들께 불편과 실망을 끼쳐드렸습니다.

많은 분들께 즐거움을 드리기 위해 제작되는 유튜브 콘텐츠가 불편함을 드려 정말 죄송합니다.

제작진은 앞으로 더욱더 주의를 기울여 콘텐츠를 제작하도록 하겠습니다. ‘유없스’를 아껴주시고 브레이브걸스를 사랑해 주시는 모든 분들께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 드립니다.

글 / 이슈퀸
사진 / ‘유희열 없는 스케치북’ 영상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