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이용식의 딸 이수민이 아빠없이 방송을 한 소감을 전했다.

16일 이수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진을 게재하며 근황을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수민은 MBC ‘기분 좋은 날’에 출연한 모습이다.

그는 상의에 ’40kg 감량 이수민’이라는 이름표를 달고 김한석, 김혜선 등 출연자들과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수민은 “31년 인생 처음으로 아빠없이 혼자 방송한 날. 아빠 없이 하려니 좀 떨렸지만..아빠가 보고 싶었지만..그래도 너무 재밌었다. 역시 적성에 잘 맞아. 이런 걸 천직이라고 하는 것인가”라는 메시지를 SNS에 덧붙였다.

한편 이수민은 수 년간에 걸친 꾸준한 다이어트로 40kg 감량에 성공, 180도 달라진 비주얼을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사진 / 이수민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