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폭’ 의혹으로 활동을 중단한 (여자)아이들 수진에 대해 소속사가 생일 축전을 게재한 가운데, 축하 분위기로 SNS가 요란하다.

9일 큐브엔터테인먼트는 공식 SNS에 이날 생일을 맞은 수진에 대한 생일 축전 이미지와 축하글을 게시했다.

글에서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여자)아이들 수진의 생일을 축하합니다! HAPPY BIRTHDAY SOOJIN-!” 이라는 글과 함께 생일 축전 이미지를 공개했다.

게시글에는 “걱정하지 말라. 네버랜드((여자)아이들 팬클럽 명)은 수진이 돌아오길 기다린다”, “네버랜드는 항상 당신을 지지한다”는 등 해외팬들의 답글이 다수 달린 상태다.

이날 SNS 상에는 ‘#수진아먹었다’라는 해시 태그가 실시간 트렌드로 오른 상태다.

수진의 평소 인삿말인 ‘밥 먹었어?’에 답한다는 뜻으로 팬들이 단체로 올린 것이다.

팬들은 수진의 생일 카페를 차린 모습과, 그에게 보낼 생일 선물을 촬영해 SNS에 게재하기도 했다.

SNS,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는 “제발 아무 것도 하지 말고 입장문이나 다시 써달라”, “생일 축하 하고 싶은 사람은 우리끼리 조용히 하자”는 등 공개적인 생일 축하 분위기에 거부감을 나타내는 의견도 올라오고 있다.

한편 지난 달 20일부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중학생 시절, 수진에게 교복과 패딩, 돈을 갈취당하고 왕따를 당했다고 주장하는 피해자가 등장했으나 수진 측은 이를 부인했다.

논란이 일자 큐브엔터테인먼트는 4일 “유선 상으로 다툼을 한 것은 맞으나 그 이외의 게시글 작성자들이 주장하는 폭력 등에 대한 사실은 확인되지 않았다. “며 “현재 수진은 모든 활동을 중단한 상태이며 (여자)아이들은 당분간 5인 체제로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또한 “당사의 아티스트와 관련된 사안으로 불편을 드린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며 “그러나 악의적인 목적의 인신공격성 악플 및 허위 사실이 확인된 사안들에 대해서는 강경한 법적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