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포츠뉴스 윤다희 기자] 16일 오후 서울 여의도동 흑돈가에서 열린 tvN 주말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종방연에 참석한 배우 서지혜가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아리따운 옆선’


‘아름답다는 말도 부족해’


‘센스 넘치는 가죽 패션’

‘엄친딸표 하트’

‘후광이 비치는 비주얼’

‘수 많은 팬들을 뒤로하고’
사진=엑스포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