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H.O.T. 강타와 배우 정유미가 두 번째 열애설만에 열애를 인정했다.

강타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정유미 소속사 에이스팩토리 관계자는 4일 엑스포츠뉴스에 “두 사람은 친한 선후배 관계로 지내오던 중 최근 연인 관계로 발전하게 됐다”고 공식입장을 전했다.

강타와 정유미는 두 번째 열애설만에 열애를 인정했다. 두 사람은 지난해 8월 첫 번째 열애설에 휩싸였을 당시 소속사를 통해 “친한 동료 사이일 뿐 열애설은 사실이 아니다”고 부인한 바 있다.

이후 6개월만에 두 번째 열애설이 불거진 강타와 정유미는 현재 교제 중임을 인정하며 본격적인 공개 연애를 시작하게 됐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