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남태현이 故 설리, 故 구하라와 함께한 추억을 회상했다.

남태현은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 다른 설명 없이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과거 남태현과 구하라, 설리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세 사람은 환하면서도 해맑은 미소를 짓고 있어 보는 이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구하라는 지난 24일 오후 6시 9분께 서울 강남에 위치한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자택에서 신변을 비관한 내용의 메모가 발견돼 타살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파악했다. 또한 앞서 지난달 14일에는 설리가 경기도 성남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돼 큰 충격을 안겼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 핫라인 1577-0199,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사진=남태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