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제작진이 김승현과 예비신부 장정윤 작가가 2세를 임신한 것이 아니라고 밝혔다.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제작진은 21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다음주 방송 예고에서 김승현 아버지의 2세 관련 언급은 ‘결혼 후 2세가 태어날 것을 기대한다는 의미’였으나 이와 관련 김승현이 2세를 갖게 된 것은 아닌지 하는 추측성 기사가 나오고 있다. 이는 절대 사실이 아님을 알려 드리오니 오해 없으시기 바란다”고 입장을 전했다.

앞서 지난 20일 방송 말미 예고편에서는 김승현의 아버지가 “지금 중요한 건 승현이 2세가 곧 태어난다는 거다”라고 말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에 김승현의 예비신부가 임신한 것 아니냐는 추측이 제기됐다.

다음은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제작진 공식입장 전문.

KBS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제작진에서 알려드립니다.

다음주 방송 예고에서 김승현 아버지의 2세 관련 언급은 ‘결혼 후 2세가 태어날 것을 기대한다는 의미’였으나 이와 관련 김승현이 2세를 갖게 된 것은 아닌지 하는 추측성 기사가 나오고 있습니다.

이는 절대 사실이 아님을 알려 드리오니 오해 없으시기 바랍니다.

사진=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