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한다감이 결혼한다.

18일 소속사 비비엔터테인먼트는 보도자료를 통해 “2020년 1월 5일 서울 모처에서 사랑하는 연인과 백년가약을 맺는다”라며 한다감의 결혼 소식을 알렸다.

소속사에 따르면 한다감의 예비신랑은 1살 연상의 사업가다. 깊은 배려심과 듬직한 성품의 소유자로 한다감과 1년간의 진지한 만남 끝에 결혼을 결심했다.

한다감은 1980년생으로 우리나이로 40살이다. 본명은 한은정이며 지난해 한다감으로 활동명을 변경했다. 1999년 미스월드 퀸 유니버시티 대상을 받고 연예계에 발을 들였다. 1999년 MBC 드라마 ‘사랑을 위하여’로 본격적으로 연기에 뛰어든 그는 ‘명랑소녀 성공기’, ‘풀하우스’ 등에 출연하며 2000년대 주연급 여배우로 떠올랐다. 이후 영화 ‘신기전’, ‘기생령’, 드라마 ‘서울 1945’, ‘구미호 : 여우누이뎐’, ‘아이언맨’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다. 최근에는 드라마 ‘리턴’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으로 인상을 남겼다.

드라마와 영화뿐만 아니라 ‘런닝맨’, ‘정글의 법칙’, ‘풍문으로 들었쇼’, TRENDY ‘스타일 뷰티’ 등 예능에서도 활약했다.

결혼 후에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간다. 내년 1월 방송되는 채널A 새 금토드라마 ‘터치’에서 성공을 향한 욕망이 강한 탑클래스 여배우 백지윤 역에 캐스팅됐다.

다음은 한다감 소속사 비비엔터의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배우 한다감 씨의 소속사 비비엔터테인먼트 입니다.

한다감 씨와 관련해 기쁜 소식을 전해드리고자 합니다.
배우 한다감 씨가 1월의 신부가 됩니다.

한다감 씨는 오는 2020년 1월 5일 서울 모처에서 사랑하는 연인과 백년가약을 맺습니다. 예비신랑은 1살 연상의 사업가로, 깊은 배려심과 듬직한 성품의 소유자로 한다감 씨와 1년간의 진지한 만남 끝에 서로의 동반자가 되어 주기로 결심했습니다.

예비신랑이 평범한 일반인인 만큼 양가 부모님과 가족들 및 가까운 친지들. 지인들만 초대해 비공개로 조용히 예식을 올리게 되며, 결혼식과 관련한 세부 사항에 대해 공개하기 어려운 점 넓은 양해 부탁드립니다.

한다감 씨에게 아낌없는 사랑과 성원해주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며, 서로를 향한 신뢰와 사랑을 바탕으로 결혼이라는 좋은 결실을 맺으며, 인생의 제2막을 앞두고 있는 두 사람에게 따뜻한 축복을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한다감 씨는 결혼 후에도 배우로서 늘 최선을 다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사진= 엑스포츠뉴스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