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유아인이 모델 임지섭과 친분을 드러냈다.

8일 유아인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과 함께 “노아집에서 지섭”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사진 속 유아인은 화장대를 앞에 두고 모델 임지섭과 나란희 앉아 핸드폰으로 거울 셀카를 찍고 있다. 두 사람의 뒤로 분주한 스태프들이 보인다. 유아인은 검은 모자에 회색 후드티를 입었고, 임지섭은 줄무늬 티셔츠 위에 검은 가죽 자켓을 입었다.

한편, 유아인은 내년 개봉 예정인 영화 ‘소리도 없이’에 출연했다.

사진 = 유아인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