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강은탁의 어머니가 헬스클럽을 운영하다가 사기와 여신전문금융업법위반, 업무상배임 등의 혐의로 검찰에 고소를 당했다.

6일 한 매체는 강은탁의 어머니 A씨가 현재 사기, 여신전문금융업법위반, 업무상배임 등의 혐의로 고소를 당해 현재 검찰의 조사를 받고 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강은탁의 어머니는 한 호텔에서 헬스클럽을 운영하다가 돌연 헬스클럽을 폐쇄, 그 과정에서 회원들의 보증금을 반납하지 않았고, 이에 200명이 넘는 회원들이 고소에 참여했다는 것.

이에 대해 강은탁의 소속사 측은 “어머니가 헬스장을 하신 것은 맞고 경영이 어렵다는 이야를 들었다. 하지만 강은탁이 어머니 헬스클럽 경영에 참여 하거나 얼굴을 걸고 회원을 모집하지는 않았다. 전혀 사업과 관련이 없다”는 입장을 전했다.

한편 강은탁은 지난 2001년 안드레김 패션쇼 모델로 연예계에 데뷔했다. 이후 드라마 ‘주몽’, ‘순금의 땅’, ‘압구정 백야’, ‘아름다운 당신’, ‘사랑은 방울방울’, ‘끝까지 사랑’ 등에 출연했다.

사진 = 엑스포츠뉴스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