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겸 배우 전효성이 시크릿 멤버들과 함께 제주도 여행을 즐겼다.

전효성은 지난 28일과 31일 개인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시크릿으로 함께 활동했던 정하나, 송지은과 함께 한 제주 여행 브이로그를 공개했다. 이번 여행은 시크릿의 데뷔 10주년과 전효성의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제주도로 떠났다.

먹방을 시작으로 펼쳐진 여행은 숙소에서의 진솔한 이야기로 이어졌다.  전효성은 “언니이고, 리더임에도 부족한 점이 많았는데, 멤버들이 착했기 때문에 그 시절을 잘 지내왔다”고 말했다. 이어 “지금 리더를 한다면 더 잘할 수 있겠다”고 덧붙여 훈훈함을 자아냈다.

전효성의 진심 어린 속마음에 정하나와 송지은은 전효성의 말에 공감하고 위로해주며 깊은 우정을 드러냈다.

이어 멤버들은 전효성의 생일을 기쁜 마음으로 축하해줬다. 전효성은 “키우는 반려동물들이 평생 건강했으면 좋겠고, 건물주가 돼 고양이 보호소를 짓고 싶다”고 소원을 빌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31일 공개된 영상에서 전효성과 멤버들은 화장기 없는 민낯이었음에도 동안 외모를 자랑했다.

 전효성과 멤버들은 “첫 여행인 만큼 의미가 있었고, 다음에 또 더 재미있는 여행을 갔으면 좋겠다”라고 바랐다. 이에 팬들은 “이 조합 대찬성”이라는 등 다음 여행에 대한 기대를 드러냈다.

전효성은 2009년 걸그룹 시크릿(Secret)으로 데뷔했다. 2010년 ‘가족 버라이어티 꽃다발’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연기 활동을 시작한 전효성은 ‘원티드’, ‘내성적인 보스’ 등에 출연했다. 드라마와 방송을 오가며 활동하고 있다.

사진= 전효성 유튜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