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천우희가 고(故) 김주혁의 산소를 찾았다.

천우희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랜만이어요 선배님”이라는 글과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고 김주혁의 산소. 고 김주혁의 모습이 담긴 그림들과 아름다운 꽃들이 시선을 끈다. 이날 고인의 사망 2주기를 맞아 산소를 방문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고 김주혁은 지난 2017년 10월 30일 차량 전복 교통사고를 당해 세상을 떠났다. 국과수는 부검결과 심근경색일 가능성은 낮으며, 사고로 인한 두부손상이 영향을 준 것으로 보인다고 밝힌 바 있다.

천우희는 고 김주혁과 한 소속사에서 한솥밥을 먹은 선후배 사이. 고인의 마지막 드라마인 tvN ‘아르곤’에도 함께 출연했다.

사진 = 천우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