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탑방의 문제아들’ 선우선이 남편 이수민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8일 방송된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배우 선우선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연하남을 힘들게 하는 연상녀의 행동이 문제로 나왔다. 선우선에게 맞춤형 문제였다. 선우선은 지난 7월 11살 연하인 무술 감독 이수민과 결혼했다.

선우선은 “11살 차이다. 11살이 어린데 나이 차이를 느껴본 적이 없다.많이 어리면 화를 많이 참게 되는 건 있다. 이해를 하게 된다. 하지만 나이 차이를 많이 느꼈으면 결혼을 못 했을 거다. 우리는 이제 안 된다고 했더니 그럼 결혼하자고 하더라. 프러포즈는 (남편이) 크리스마스 날 했다. 남편이 집에 초대해 초로 하트를 만들고 어디서 크리스마스 트리를 뽑아와 장식해놨다. 그러면서 반지를 줬다”라며 프러포즈 반지를 보여줬다.

연하남을 힘들게 하는 연상녀의 행동에 대한 정답은 ‘나 늙어 보여?’ 같은 나이 타령이었다. 선우선은 “11살 차이면 피부가 다르다. 나를 더 가꾸게 되는 건 있다. 사랑 받고 싶으니까. ‘나 늙어 보이냐’ 같은 얘기는 한 적 없는데 비교되는 얘기는 한 것 같다”라며 동의했다.

사진= KBS 2TV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