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김선영 아나운서와 배성문 변호사가 웨딩마치를 올린다.

백성문 변호사는 25일 오전 자신의 SNS에 김선영 아나운서와 함께 한 사진을 게재하며 “저희 결혼합니다. 늘 한결같이 아끼고 사랑하며 예쁘게 잘 살겠습니다. 응원해주시는 모든 분들 너무 감사합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사진보면 아시겠지만 저와 평생을 함께할 사람은 YTN 김선영 아나운서에요”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앞서 한 매체의 보도로 두 사람이 오는 11월 23일 결혼식을 올린다는 사실이 알려졌다. 두 사람은 방송을 통해 연인사이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선영 아나운서는 2003년 YTN 8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해 ‘뉴스타워’ ‘김선영의 뉴스나이트’등을 진행했다. 법무법인 아리율의 대표번호사인 백성문 변호사는 YTN을 비롯한 다수의 뉴스 프로그램에 패널로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사진 = 백성문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