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정수가 ‘연애의 맛3’ 출연에 앞서 8kg을 감량했다.

24일 방송되는 TV조선 예능 ‘연애의 맛 시즌3’에서 첫 데이트 날씬해진 모습으로 나타난 윤정수의 모습이 공개된다.

최근 8kg 감량에 성공한 윤정수는 요요현상으로 인해 통통했던 과거와는 180도 달라진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그동안 윤정수는 예능과 라디오, SNS를 통해 다이어트 중임을 꾸준히 밝혀왔다. 최근 방영된 SBS 예능 ‘미운우리새끼’에서도 조선시대 궁녀들의 다이어트 비법으로 알려진 ‘간장 다이어트’를 몸소 선보여 충격을 선사하기도 했다.

윤정수는 이전에도 다이어트에 성공한 적 있다. 93kg에서 79kg까지 무려 14kg을 감량했지만 요요현상으로 인해 금세 이전의 모습으로 돌아갔다. 바쁜 스케줄로 인한 잘못된 식습관과 불규칙한 생활패턴으로 단기간에 심한 요요가 왔기 때문이다. 그 후 혼자서는 감량이 어렵고 관리의 중요성을 느껴 다이어트 전문 업체의 도움을 받았다.

윤정수는 “다이어트에 성공 후 요요현상이 찾아왔는데도 바쁜 활동으로 다이어트 엄두를 내지 못했다”라며 “이번에 전문가의 체계적인 컨설팅과 관리 덕분에 무리한 운동이나 식단 관리 없이 빠르게 다이어트에 성공할 수 있었다. 특히 뱃살, 하체에 군살이 많아 스트레스가 심했는데 슬림해져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연애의 맛 시즌3’는 24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사진 = 상상의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