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설리의 유작이 된 영화 ‘페르소나2’가 제작 중단된 것으로 알려졌다.

‘페르소나2’의 제작사 미스틱스토리 측은 23일 엑스포츠뉴스에 “제작 중단과 관련해 내부 확인 중이다”라며 신중한 입장을 전했다.

‘페르소나2’는 올 하반기 촬영에 돌입해 내년 공개를 앞두고 있었다. 설리는 총 다섯 편의 작품 중 황수아 감독이 연출한 작품 한 편의 출연을 마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설리가 지난 14일 극단적 선택으로 세상을 떠나게 되면서 해당 작품은 미공개 유작으로 남을 가능성이 높아졌다.

한편 ‘페르소나’ 시리즈는 네 명의 감독이 배우 한 명을 두고 각기 다른 시선으로 풀어낸 영화로 시즌1에서는 이지은(아이유)가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사진 = 엑스포츠뉴스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