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인 김소영이 육아 중인 근황을 전했다.

김소영은 지난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아가랑 둘이 보낸 하루. 먹이고 입히고 재우고 놀고 소독하고 빨래하과 다 잘 해냈는데. 마지막에 목욕물이 뜨거웠는지 울리고 말았아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소영은 아이를 품에 안고 있는 모습이다. 두 사람의 포근한 분위기가 보는 이들로 하여금 미소를 자아낸다.

한편 김소영은 2017년 방송인 오상진과 결혼해 지난달 딸을 출산했다.

사진=김소영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