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구하라가 설리를 추모했다.

구하라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그 세상에서 진리가 하고 싶은 대로..”라는 글과 함께 설리와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구하라와 설리는 다정하게 앉아 함께 인증샷을 남기는가 하면, 나란히 잠이 드는 등 남다른 우정을 자랑하고 있다. 구하라는 설리를 그리워하며 고인의 생전 사진을 공개한 것으로 보인다.

사진=구하라 인스타그램

 

카라 출신 배우 강지영이 설리를 애도했다.

강지영은 15일 인스타그램에 “너의 미소 모두가 다 기억할거야”라는 글을 남겼다.

강지영을 비롯해 딘딘, 김의성, 하리수, 박규리, 권민아, 구혜선, 안재현, 이상민, 신현준 등이 故 설리의 죽음을 안타까워하며 애도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사진= 엑스포츠뉴스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