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의 근황이 공개됐다.

10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의 근황에 대해 전했다.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지난 6일 경기도 하남시의 한 아파트 주차장에서 포착됐다. 이를 취재한 기자는 “점심시간에 차를 타고 나갔다. 김민희 씨가 5월 달에 임신했다는 소문이 있어서 확인 차 취재를 갔다”며 “포착된 바로는 검정 티셔츠를 입고 계셨는데 임신으로 보이지는 않았다”고 전했다. 이어 “미사리에서 산책한다는 제보도 있었다”고 덧붙였다.

두 사람은 지난해 초 하남시의 한 복합쇼핑몰에서 포착됐고, 김민희 부모님 댁 근처 마트에서 장을 보고 나오는 모습이 포착되기도 했다. 올해 초에는 논현동의 맛집 앞에서 대기중인 모습이 화제가 되기도 했다.

이 가운데 홍 감독의 이혼 청구 기각에 대한 소식도 전했다. 한 변호사는 “(홍상수가) 항소를 해도 이혼 청구가 받아들여지기 힘드니까 항소를 제기하지 않은 것 같다”며 “현행법상 두 사람의 만남을 막을 방법은 없다”고 설명했다.

 사진=MBC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