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일 오후 부산 우동 영화의전당에서 열린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개막식 레드카펫에 참석한 배우 지성원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