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한예슬이 유튜브 자막 논란에 휩싸였다.

한예슬은 지난달 30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한예슬 is’에는 ‘드디어 한예슬 옷장 공개?! Packing for travel’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는 한예슬이 자신의 옷장을 공개하며 여행 전 짐싸는 모습이 공개됐다. 하지만 이날 한예슬이 평소 아끼는 명품 가방을 소개하자 자막에 ‘오늘 저녁 된장찌개?’라는 문구가 삽입돼 논란을 일으켰다.

해당 자막은 명품을 밝히는 여자를 비하하는 ‘된장녀’를 연상시켜 논란이 된 것. 또한 한예슬이 신발을 설명할 때는 ‘식당 아주머니 장화 느낌’이라는 자막을 넣어 식당 아주머니를 비하하는 것으로 해석돼 누리꾼들의 지적을 받았다. 이에 누리꾼들은 편집 담당자 교체를 요구했고 결국 담당자는 해당 영상을 삭제, 사과문을 게재했다.

담당자는 “‘한예슬 is’ 채널을 사랑해 주시고 응원해주시는 분들께 우선 진심으로 사과 말씀을 드린다. 해당 게시물이 많은 분들에게 불편함을 드리게 되어 해당 게시물을 삭제 조치하였다”며 입장을 밝혔다.

이어 “앞으로 더 좋은 콘텐츠로 보답하는 ‘한예슬 is’ 채널이 되도록 노력하겠다. 다시 한 번 불편함을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사과의 뜻을 전했다.

이하 한예슬 유튜브 운영자 글 전문

운영자입니다. 한예슬 is 채널을 사랑해 주시고 응원해주시는 분들께 우선 진심으로 사과 말씀을 드립니다. 해당 게시물이 많은 분들에게 불편함을 드리게 되어 해당 게시물을 삭제 조치하였습니다. 앞으로 더 좋은 콘텐츠로 보답하는 한예슬 is 채널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다시 한 번 불편함을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 드립니다.

사진=엑스포츠뉴스 DB, 한예슬 유튜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