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주혁의 다채로운 매력이 포착됐다.

배우 남주혁이 엘르와 함께한 화보를 공개했다.

화보 촬영장 속 남주혁은 스타일링을 자기 식으로 소화해내며 촬영장의 분위기를 주도했다고. 이에 남주혁의 매력이 가득 담긴 화보가 탄생할 수 있었다.

화보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남주혁은 모두가 궁금해 하는 근황을 전했다. 드라마 ‘눈이 부시게’ 종영 이후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낸 예능 ‘삼시세끼 산촌편’ 출연에 대해 그는 “편안한 분위기에서 자연스럽게 촬영했다. 특히 가마솥에 치킨을 직접 튀겨 먹었는데 정말 맛있었다”며 후일담을 밝혔다.

 또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보건교사 안은영’과 영화 ‘조제’의 촬영 준비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남주혁은 “좋은 작품들을 만나 정말 열심히 촬영하고 있다. 저를 기다려 주시는 분들께도 작품으로 더 나아진 모습을 보여 드리는 게 가장 좋은 선물이 될 것 같다. 좋아하는 일을 생각하며 살 수 있다는 것이 즐겁다”라며 진지한 면모를 드러냈다.

햔편 남주혁의 매력이 드러난 화보와 인터뷰는 엘르 10월호와 엘르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 = 엘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