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우 서유리가 신혼여행 사진을 추가 공개했다.

서유리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 지나간 여름이 조금 아쉽긴 해”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서유리는 수영복을 입고 수영장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군살 하나 없는 볼륨 몸매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청순한 비주얼도 인상적이다.

사진을 접한 한 팬은 서유리에게 누가 찍어줬냐는 댓글을 달기도. 이에 서유리는 “남편이 찍어줬어요”라는 글로 남편 최병길 PD의 사진 솜씨임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서유리는 지난달 최병길 PD와 부부의 연을 맺었다.

사진 = 서유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