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가 겸 방송인 허지웅이 근황을 전했다.

16일 허지웅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요가하러 가는 요린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차를 타고 이동하는 허지웅의 모습이 담겨 있다. 허지웅의 한층 건강해진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지난 달 허지웅은 악성림프종 완치 소식을 전하며 “저는 이제 앓기 전보다 훨씬 건강하다. 반드시 건강할게요. 고맙습니다”라고 말한 바 있다.

악성 림프종은 림프조직 세포가 악성으로 전환돼 생기는 종양으로, 허지웅은 현재 모든 방송 활동을 중단하고 회복에 힘쓰는 중이다.

사진 = 허지웅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