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브레이브걸스 출신 BJ 박서아가 ‘벗방 몸캠’ 논란에 대해 해명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지난 8월 박서아는 자신의 유튜브채널에 게시한 ‘저는 XX 출신이 아닙니다’라는 영상을 통해 루머 해명에 나섰다.

그는 “올해 1월 8일 아프리카 방송을 처음 시작했다. 아프리카 시작하기 전에 국내 어떤 타 플랫폼에서 방송 한 적이 없다”며 “많은 분들이 오해하시는데 저는 벗방을 한 적도, 몸캠을 한 적도 없다. 태어나서 그런 일을 해본 적이 1번도 없다”고 단호하게 말했다. ‘벗방’은 이른바 여성 스트리머가 옷을 벗고 방송하는 인터넷 방송을 의미하며, 몸캠

박서아는 “신분세탁을 했다고 말씀하시는 분들이 많더라. 더이상은 오해하지 말아달라”며 자신이 벗방, 몸캠 등을 했다가 지금 상담, 먹방 등의 유튜버를 하며 ‘신분세탁’을 했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에게 해명했다.

이어 박서아는 자신의 팔에 있는 점에 대해 “초등학생 떄부터 있었고, 컨실러로도 지워지지 않는다. 너무 속상하다. 나는 그런 거 한 적 없다”며 눈시울을 붉히며 재차 해명했다.

 박서아는 브레이브걸스 출신으로, 브레이브걸스 탈퇴 이후 최근에는 유튜브 채널을 개설해 운영 중이다.

사진=박서아 유튜브 채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