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 원정도박 의혹으로 수사를 받는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전 대표가 29일 오전 서울 묵동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에 출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