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악소녀’ 송소희가 상큼한 매력을 뽐냈다.

송소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일상 속 모습을 담은 다양한 사진을 공개하며 근황을 전했다.

사진 속 송소희는 여행을 즐기는 모습에서부터 편안하게 셀카를 찍는 모습까지 꾸밈없는 모습을 보여줬다.

공연을 위해서 즐겨 입는 한복을 벗고 일상복 차림을 한 송소희는 딱 스물 두 살 대학생의 풋풋하고 상큼한 모습을 하고 있다.

특히 옅은 메이크업에 화려하게 꾸미지 않은 수수한 차림에도 빼어난 미모를 뽐내 눈길을 끌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