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영 단톡방’ 멤버로 지목돼 논란을 빚었던 씨엔블루 이종현의 근황이 공개됐다.

28일 유튜버 박민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이종현에게 받은 DM(다이렉트 메시지)을 게재했다.

공개된 DM 속 내용은 이종현이 박민정에게 “유튜브 너무 잘 보고 있다. 재밌는 것 많이 올려달라. 뱃살 너무 귀여우시다”라는 메시지를 보냈다. 이에 박민정은 “엥 씨엔블루 이거 진짜인가?”라며 당황한 듯한 말을 남겼다.

해당 계정은 이종현이 실제로 사용해온 인스타그램 계정으로 알려졌으며 프로필 사진도 그와 일치했다.

앞서 이종현은 정준영과 빅뱅 승리가 포함된 단체 대화방에서 불법 유포된 성관계 동영상을 공유하고 여성을 비하하는 발언을 일삼아 논란을 일으켰다.

그러자 소속사 FNC 측은 “이종현이 카카오톡 상에서 영상을 보거나 여성 비하와 성에 관련한 부적절한 대화를 한 것은 비난받아 마땅하다고 반성하고 있다”며 그의 잘못을 인정했다.

이어 “제대로 된 성의식을 가졌다면 이를 방관하지 않았을 텐데 그러지 못한 점 뉘우치고 있다. 부도덕하고 문란한 대화를 죄의식 없이 나눠 상처를 입은 분들과 큰 실망을 하셨을 모든 분들께 깊은 사죄를 드린다”며 입장을 밝힌 바 있다.

한편, 이종현은 지난해 8월 현역으로 입대해 현재 군 복무 중이다.

사진=박민정 인스타그램, 엑스포츠뉴스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