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이상미가 웨딩마치를 올린다.

이상미의 소속사 더블브이 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27일 엑스포츠뉴스에 “이상미가 11월 말 결혼하는 것이 맞다”며 “결혼식은 대구에서 조촐하게 진행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상미의 예비신랑은 4살 연하의 비연예인으로 현재 무역회사에 재직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상미는 이날 오후 방송되는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를 통해 결혼 소감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비디오스타’ 측 보도자료에 따르면 이상미는 “사랑하는 사람을 만나 11월에 결혼할 계획”이라며 예비 신랑을 향해 “제가 할 수 있는 모든 건 전부 당신이 만들어 준거다. 고맙고 같이 잘 해보자”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사진 = 더블브이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