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유리가 신혼여행 중 글래머 몸매를 자랑했다.

서유리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며칠 동안 삼시 세끼 잘 챙겨 먹고 살 쪄서 겨우 들어간 수영복”, “정신 놓고 먹방찍었는데 이제 한국 가면 못 먹겠죠?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에는 카메라를 향해 환한 미소를 짓고 있는 서유리의 모습이 담겨 있다. 글래머러스한 몸매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서유리는 드라마 ‘앵그리맘’, ‘미씽나인’을 연출한 최병길 PD와 지난 14일 부부의 연을 맺었다.

사진 = 서유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