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한예슬이 가을의 여신으로 변신했다.

한예슬은 패션 매거진 ‘얼루어 코리아’를 통해 독보적인 아름다움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그녀는 가을을 맞아 한층 더 고혹적인 분위기를 뽐내며 화보장인의 면모를 보였다. 내츄럴한 헤어스타일과 버건디 아이 메이크업으로 포인트를 주며 가을에 어울리는 패션을 선보였다. 특히 강렬하면서도 나른한 눈빛과 손 끝 하나 하나에 우아함과 클래식한 감성을 담은 연기로 매혹적이면서도 강렬한 화보를 완성했다.

한예슬은 화보에 맞춰 촬영 전부터 직접 네일 디자인에 아이디어를 내고, 의상과 어울리는 컨셉을 매칭하며 남다른 열정을 드러냈다. 또한 눈빛과 손짓만으로 현장을 압도하는 카리스마로 탄성을 불러냈다.

한예슬의 화보는 얼루어 코리아 9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얼루어 코리아